계속해서 KB스타즈, KB스타즈, 그리고 박지수였다

Previous Next

계속해서 KB스타즈, KB스타즈, 그리고 박지수였다

댓글 : 0 조회 : 55
5a864f6b29e7528f0b3d1fceab26c78f_1707788491_7424.PNG

KB스타즈, 박지수의 상승세는 막을 수 없었다.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가 어느덧 5라운드까지 마쳤다. 이제 정규리그 종료까지 단 1라운드만 남았다. 1~3위까지 순위는 사실상 정해졌다. 1위 청주 KB스타즈(23승 2패), 2위 아산 우리은행(19승 6패), 3위 용인 삼성생명(13승 12패)으로 이어진다.

플레이오프 마지노선인 4위 자리는 부천 하나원큐(9승 16패)가 유력하다. 12일 5위 인천 신한은행(7승 18패)과 맞대결에서 61-57로 승리, 창단 첫 플레이오프 진출에 9부 능선을 넘었다.

이렇게 치열한 순위 경쟁 속 5라운드 역시 최고의 팀은 KB스타즈였다. 5경기 팀 평균 득점은 무려 80.0점에 달했고, 그사이 평균 실점은 64.2점에 불과했다. 도저히 막을 수 없는 압도적인 성적이었다.

12일 강력한 라이벌 우리은행을 71-61로 꺾으며 12연승을 내달린 KB스타즈는 우리은행과 승차를 4경기로 늘렸고, 상대 전적 역시 4승 1패로 우위를 점했다. 이로써 정규리그 우승까지 '매직넘버 1'만을 남겼다.

그 중심에는 단연 돌아온 '국보센터' 박지수가 있었다. 올 시즌 25경기에 나서 평균 21.2점(리그 1위) 15.7리바운드(리그 1위) 5.6어시스트를 기록, 절대적인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여자프로농구 역사상 1~4라운드 모두 라운드 MVP를 수상한 이력이 그 이유를 뒷받침해주고 있다.

5라운드 MVP로도 손색없다. 5경기 평균 23.4점 12.8리바운드 5.8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이런 활약에 여자프로농구 최초 300승 위엄에 빛나는 명장 위성우 감독도 "왜 박지수, 박지수 하는지 갈수록 느낀다. 진짜 무섭다. 우리나라에 (박)지수 같은 센터가 있다는 것은 정말 축복이다"라고 연일 감탄했다.

물론 KB스타즈에 박지수만 있는 것은 아니다. 3점슛 성공개수 1위(61개)에 빛나는 '국가대표 슈터' 강이슬에 이들을 조립하는 허예은의 지휘, '캡틴' 염윤아의 궂은 일등 고른 활약이 모두 모여 만들어낸 12연승이었다.

이제는 정규리그 마무리가 남았다. KB스타즈는 오는 14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리는 부산 BNK썸과의 홈 경기에서 화려한 피날레를 노린다.




이 게시물에 달린 코멘트 0
제목

포인트 랭킹

  • RANK
  • MEMBER
  • POINT

레벨 랭킹

  • RANK
  • MEMBER
  • EXP